도시철도정보
Home > 도시철도정보 > 메일링 뉴스 
성중기의원 "지하철 역사 및 열차 내 강화된 공기관리기준이 필요!"
작성자 : 운영자 | 작성일 : 2017-11-21 | 조회수 : 242
첨부파일 :

 

 
▲ 성중기 서울시의원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 성중기의원(자유한국당, 강남1)은 제 277회 정례회 기간 중 서울지하철의 심각한 미세먼지문제에 대해 지적했다.

성중기의원은 서울교통공사로부터 제공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하철 지하역사의 최근 5년간 미세먼지농도 측정결과 무려 평균 86㎍/㎥로 나타났으며 이는 서울시 연평균 미세먼지농도의 48㎍/㎥과 비교에 무려 2배에 달한다고 지적했다.



또한 성중기의원은 지하철열차 내부의 미세먼지농도는 최대 142.2㎍/㎥에 달한다고 지적하며 이는 인체에 치명적인 수준이며 빠른 대책마련을 통해 개선해야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나 서울교통공사측은 실내공기질관리법에 의거하여 실내공기질유지기준인 역사내150㎍/㎥, 열차내200㎍/㎥ 이내로 유지하고있기 때문에 큰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환경부에서 발표한 미세먼지 농도기준에 따르면 81~150㎍/㎥은 ‘나쁨’수준이며 ‘심장실환 혹은 폐질환이 있는 사람, 노인, 아동 등은 장시간 또는 무리한 활동제한이 필요한 상태’로 서울지하철 내부 공기질은 심각한 수준으로 볼 수 있다.

 

또한 성중기의원이 서울교통공사의 민원내역을 확인해본결과 승객들은 여전히 역사와 열차내에서 호흡이 힘듬을 호소하는 민원이 있음을 지적하며 현실에 맞는 규정강화가 필요함을 강조했다. 

성중기의원은 "연간 26억명의 승객을 운송하는 서울을 대표하는 대중교통인 지하철의 내부공기가 끔찍한 수준으로 시민들이 호흡곤란을 호소하고 있다"며 "실내공기질관리법에 의거하여 기준 이내로 유지하고 있지만 지하철은 공기순환이 힘든 지하시설인만큼 자체적으로라도 기준을 더욱 강화하여 시행하여야한다"고 지적했다. 

 

  새글 0개 / 전체 2495
[1] [2] [3] [4] [5] [다음5개]
성중기의원 "지하철 역사 및 열차 내 강화된 공...
운영자
17-11-21
242
2494
“내리막 계단 힘들어”… 서울 지하철 ‘하행’...
운영자
17-11-21
235
2493
지하철 역무실 금고 턴 전 사회복무요원 집행유예
운영자
17-11-21
227
2492
서울시, 폭설때 지하철·버스 막차시간 1시간 연...
운영자
17-11-15
242
2491
한국 원정 ‘지하철 그라피티’ 英 형제 징역
운영자
17-11-15
234
2490
잠자는 지하철 교통카드 보증금 100억원 돌파
운영자
17-11-15
233
2489
수능일 지하철 배차 확대…"대중교통 이용하세요...
운영자
17-11-13
220
2488
시민 10명 중 8명 "선반 필요"…선반 없는 지하...
운영자
17-11-13
204
2487
33년 지하철 무임승차 손실 해결될까…국회서 토...
운영자
17-11-13
222
2486
서울시, 지하철 노선 달리는 심야버스 도입 추진
운영자
17-10-30
32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