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도시철도정보 > 메일링 뉴스 
부산교통공사, 사물인터넷기술 적용한 재난안전시스템 세계 최초 구축
작성자 : 운영자 | 작성일 : 2017-06-12 | 조회수 : 775
첨부파일 : 첨부파일 다운로드  [180,224 Byte]

부산교통공사, 사물인터넷기술 적용한 재난안전시스템 세계 최초 구축

실시간 안전대피경로 자동결정... 산업전반에도 적용가능해

 

부산도시철도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한 획기적인 재난안전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도입했다.

부산교통공사(사장 박종흠)는 작년 부산도시철도 2호선에서 실시한IoT기반 재난안전 비상대피 시스템의 성공적인 시험적용을 토대로, 올해 말까지 전동차 5개 편성 및 5개 역사에 시스템을 확산·검증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IoT기반 재난안전 비상대피 시스템2016년도 추진한 1차 사업이 미래창조과학부로부터 최우수 과제로 선정됨에 따라 추진되는 2차년도 사업으로서, 도시철도 주요 공간인 전동차 및 역사 안전사고 발생 시 스마트 대피안내 시스템을 가동, 초기대응력을 높이고 도시철도 고객의 재난대피 극대화를 위해 추진됐다.

 

IoT기반 재난안전 비상대피 시스템의 핵심은 재난발생 시 일체형 센서를 통해 상황정보 수집 중앙관제실에서 3D 공간모델로 정보를 확인함으로써 실시간 안전대피경로 최단시간 자동 결정 결과를 실제 대피 현장에 설치된 스마트 안전 에이전트에 전달, 음성·화살표·조명 등을 통해 단순 명료하게 대피경로를 표시해 신속하게 고객들을 대피로로 안내하는 것으로 요약된다.

 

이 시스템은 저전력광대역통신망(LoRa)과 사물인터넷(IoT)이 접목된 최첨단 기술로서, 도시철도를 포함한 산업전반 전국 최초일 뿐만 아니라 세계에서도 그 유래를 찾아볼 수 없는 사업으로 평가되고 있다.

 

특히,비상유도등이 화재위치를 인지하여 항상 안전한 방향만을 표시하게 설계한 점과 화재 확산 정보가 실시간으로 대피로 결정에 사용돼 현장 위치별 맞춤형 안내방송을 가능케 한 점 등 IoT 융복합 기술 집약체인 IoT기반 재난안전 비상대피 시스템이 향후 대피안내 분야에서 혁신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공사는 올해초부터 서면역을IoT기반 스마트 도시철도 구축의 테스트베드로 활용, IoT센서와 스마트 기기를 실시간으로 연동해 스마트폰 앱을 구축하는 등의 관련기술 고도화와 실용화 또한 추진중에 있다.

 

부산교통공사 박종흠 사장은 선박, 대형건물, 발전소 등 산업전반에 이 시스템을 적용한다면 기존의 획일적인 대피안내방식에서 탈피해 위치와 규모, 재난확산 방향에 대한 신속한 감지가 가능해질 것이라며, “이를 토대로 최적 대피경로를 도출해 더 많은 인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2017.06.12. 인터넷레일뉴스. 김동현 기자> 

  새글 0개 / 전체 2480
[1] [2] [3] [4] [5] [다음5개]
2440
현대로템, 세계 최대 철도박람회 ‘이노트란스 2...
운영자
16-09-23
2673
2439
코레일, 24일 판교∼여주 구간 경강선 운행 개시
운영자
16-09-23
2795
2438
코레일, 국내기술 철도부품 세계시장 첫 선
운영자
16-09-23
2558
2437
대구경북 도시철도 1호선 하양연장 건설 사업, 돛...
운영자
16-09-23
2593
2436
코레일, 대전 상황실서 서울∼청량리 구간 전철 ...
운영자
16-09-09
2657
2435
철도연, 한 ‧ 인도 철도 협력 구체화
운영자
16-09-09
2632
2434
철도공단, ‘해외철도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정...
운영자
16-09-09
2685
2433
수원에서 광주 83분에.... 수원발 KTX 내년 착공
운영자
16-09-09
2728
2432
신림선 도시철도 민간투자사업 실시계획 승인…2...
운영자
16-09-02
2774
2431
인천시, 경인고속도로 구간에 노면전차(트램) 건...
운영자
16-09-02
290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