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철도정보
Home > 도시철도정보 > 메일링 뉴스 
시민 10명 중 8명 "선반 필요"…선반 없는 지하철 논란
작성자 : 운영자 | 작성일 : 2017-11-13 | 조회수 : 17
첨부파일 :

영상주소 : http://news.jtbc.joins.com/html/938/NB11548938.html 

 

[앵커]

짐을 올려놓는 선반이 없는 지하철 2호선 전동차가 지금 시범운행이 되고 있습니다. 이제 앞으로 점차 이렇게 될 것이라고 하는데, 시민들 반응은 엇갈립니다. 선반을 없애는 그 이유를 놓고 논란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백일현 기자입니다.

[기자]

객실 안에 선반이 없는 지하철 2호선 차량입니다.

지난 9월부터 시범운행을 시작했습니다.

시민들의 반응은 엇갈립니다.

[유정호/서울 창천동 : 일단은 뭐 쾌적한 느낌도 들고, 보기는 좀 좋은 것 같아요.]

불편을 호소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허다현/서울 독산동 : 선반이 있었을 때 제가 무거운 짐을 갖고 왔으면 많이 올려놨었죠. (선반 없으면) 계속 들고 있거나 땅바닥에 내려놓고…내려놓으면 넘어질 위험도 있으니까.]

특히 서울시가 지난 2014년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는 10명 중 8명이 선반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내놨습니다.

하지만 서울교통공사 측은 노후 전동차 교체를 위해 내년까지 도입하는 신형 전동차 200량, 그리고 2020년까지 도입하는 214량까지 모두 객실 선반을 뺀 채 발주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2020년부터는 객실 선반을 찾아보기 어렵게 된 겁니다.

[김태호/서울교통공사 사장 (지난 8일 시의회 감사) : 실제 이용하는 사람이 100명당 한 명 내지 두 명입니다. 디자인 문제 등등. 저희로서는 있는 것보다는 없는 것이 조금 더 낫겠다…]

[최판술/서울시의회 시의원 : (선반 없어진 공간에) 광고 (부착하려는) 목적도 있지 않겠나 생각합니다.]

시민들의 의견이 엇갈리고 있지만 교통공사 측이 사실상 선반을 없애기로 결정하면서 논란은 커지고 있습니다.

백일현(baek.ilhyun@jtbc.co.kr)[영상취재: 변경태,박재현 / 영상편집: 이화영] 

 

  새글 0개 / 전체 2495
[1] [2] [3] [4] [5] [다음5개]
2485
'핼러윈도 좋지만'…지하철 피투성이 분장에 시...
운영자
17-10-30
135
2484
11월부터 '미세먼지' 심하면 서울 버스·지하철...
운영자
17-10-30
142
2483
광주도시철도공사, 한전KDN과 기술협력 협약 체결
운영자
17-10-26
158
2482
[기고] 김시곤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철도전문대학...
운영자
17-10-26
147
2481
[인터뷰] 한봉석 한국철도신호기술협회 회장
운영자
17-10-26
126
2480
인천교통공사, 2호선 안정화를 기반으로 세계시장...
운영자
17-06-15
1386
2479
의정부 경전철은 계속 운영됩니다
운영자
17-06-15
1354
2478
벡스코서 도시철도 무임수송 관련 포럼 열려
운영자
17-06-15
1342
2477
용인경전철 하루 이용객 최고치 경신
운영자
17-06-15
1425
2476
벡스코, 역대 최대 ‘2017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
운영자
17-06-15
140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