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철도정보
Home > 도시철도정보 > 메일링 뉴스 
설 연휴 16, 17일 지하철-버스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
작성자 : 운영자 | 작성일 : 2018-02-06 | 조회수 : 276
첨부파일 :

설 연휴 16, 17일 지하철-버스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

김예윤기자                   입력 2018-02-05 03:00

시립묘지 오가는 버스편 증차 
경부고속도 버스전용차로 운영… 오전 7시∼다음날 새벽 1시로 확대
설 연휴인 16, 17일 서울 지하철과 시내버스 막차 시간이 연장된다.

서울시는 심야 귀성·귀경객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설날인 16일과 다음 날 17일 서울 지하철과 버스는 이튿날 오전 2시까지 운행한다. 서울시 통계에 따르면 매년 설날 당일 밤부터 다음 날까지 귀성 차량의 약 70%가 귀경한다. 

지하철 1∼9호선과 경전철 우이신설선은 종착역 도착 시간 기준으로 오전 2시까지 운행한다. 연장된 각 역 출발 시간은 출발지와 행선지마다 다르므로 역에 부착될 안내물과 안내방송을 확인해두는 것이 좋다. 

기차역 5곳(서울 용산 영등포 청량리 수서)과 버스터미널 4곳(서울고속버스 동서울 남부 상봉)을 경유하는 시내버스 130개 노선도 오전 2시까지 운행한다. 시내버스도 지하철과 마찬가지로 종점 도착시간 기준 오전 2시까지다. 올빼미버스 9개 노선과 심야전용 택시 약 2800대도 설 연휴 정상 운행한다. 

 

​버스 운행 횟수도 늘린다. 16, 17일 용미리(774번)와 망우리(201 262 270번) 시립묘지를 경유하는 시내버스 4개 노선의 운행 횟수를 각각 용미리쪽 하루 19회, 망우리쪽 36회 늘린다. 서울을 출발하는 고속·시외버스도 14∼18일 하루 약 830대씩 더 운행한다.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한남 나들목∼신탄진 나들목)는 14∼18일 오전 7시부터 다음 날 오전 1시까지로 평소보다 운행시간을 4시간 늘린다. 

 

서울시는 “서울교통정보센터 토피스 홈페이지(topis.seoul.go.kr)나 서울교통포털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에서 날짜와 시간대별 서울시내 도로 정체구간과 통과소요시간 예측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예윤 기자 yeah@donga.com

원문보기:
http://news.donga.com/3/all/20180205/88507625/1#csidx64082a6577375c081754217626b0231

 

 

  새글 0개 / 전체 2508
[1] [2] [3] [4] [5] [다음5개]
2488
시민 10명 중 8명 "선반 필요"…선반 없는 지하...
운영자
17-11-13
704
2487
33년 지하철 무임승차 손실 해결될까…국회서 토...
운영자
17-11-13
720
2486
서울시, 지하철 노선 달리는 심야버스 도입 추진
운영자
17-10-30
821
2485
'핼러윈도 좋지만'…지하철 피투성이 분장에 시...
운영자
17-10-30
825
2484
11월부터 '미세먼지' 심하면 서울 버스·지하철...
운영자
17-10-30
832
2483
광주도시철도공사, 한전KDN과 기술협력 협약 체결
운영자
17-10-26
835
2482
[기고] 김시곤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철도전문대학...
운영자
17-10-26
796
2481
[인터뷰] 한봉석 한국철도신호기술협회 회장
운영자
17-10-26
783
2480
인천교통공사, 2호선 안정화를 기반으로 세계시장...
운영자
17-06-15
2080
2479
의정부 경전철은 계속 운영됩니다
운영자
17-06-15
2070

1